고고학자들이 이스터 섬에서 예상하지 못한 것을 발견하다 1 - 오늘 치의 재미와 웃음 !

고고학자들이 이스터 섬에서 예상하지 못한 것을 발견하다

그것은 “독특한 이름을 가진 섬” 또는 “머리들이 있는 섬”이다. 그러나 이 신비한 태평양의 보석에는 그 보다 더 많은 것들이 있다. 이스터 섬에는 뭔가 기이한 것이 있고 고고학자들은 그 미스테리를 풀어왔다.

불가사의한 머리들

모아이로 알려진 고대의 머리 석상은 수 세기 동안 연구자들과 관광객들에게 궁금증을 안겼다. 고고학자들은 석상의 기원과 왜 그 공사가 중단됐는지를 알아내기 위해 전력을 다해왔다. 이 현상은 미스테리에 싸여 있다. 그러나 그 보다 더 당황스러운 것은 바로 섬의 위치이다.

표시들이 모든 것을 드러내다

이스터 섬 석상에 대한 일부 발견들은 완전히 입이 떡 벌어지는 것들이다. 밴 틸버그 팀은 한 석상 밑에서 특별히 흥미로운 유물을 발견했다. 그 돌은 초승달 모양이며 표면에 조각이 되어 있었다. 조사팀에 의하면 그것은 카누 또는 바카를 상징하는 것으로 보였다. 안에서 돌이 발견된 그 석상에는 한 쪽에 암각화가 그려져 있다. 조사팀은 암각화와 함께 그 디자인이 석상을 건설한 사람들에 대한 강한 힌트를 주고 있다고 결론지었다.

Page 1 of 38
NEXT

관련 기사